홈 신지식인소개 쇼핑
 
현재위치 : HOME > 회사소개 > NEWS

제   목
 [ 뉴 스 ] 2021년 전기차 연 5만대 위탁생산
작성일
 2019-09-26
 GM 군산공장 인수한 명신, 2021년 전기차 연 5만대 위탁생산


한국GM 군산공장을 인수한 명신컨소시엄(이하 명신)이 오는 2021년부터 퓨처모빌리티(이하 FMC) 전기차를 위탁생산한다.

전라북도는 명신 이태규 대표와 FMC 대니얼 커처트 대표가 군산공장에서 전기차 위탁생산 협약을 체결했다고 2019,9,25일 밝혔다.

FMC는 2015년 미국에서 설립된 전기차 스타트업으로, 내년부터 중국 장쑤성 난징시에서 연 30만대 규모의 생산 공장을 가동할 예정이다. 이와 별도로 명신은 협약을 맺고, 2021년부터 연간 5만대 전기차를 생산한다.

명신이 OEM 방식으로 생산할 전기차는 최근 독일에서 공개된 ‘바이튼 엠바이트’로 알려졌다. 대형스크린과 카메라 센싱, 제스처 동작 인식 등 최신 기술이 탑재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계약은 전기차 플랫폼 사용을 위한 라이센싱 범위도 포함하고 있어 다양한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모델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 명신은 오는 2021년 연 5만대, 2025년 연 15만대까지 OEM방식으로 전기차를 생산할 계획이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전북이 전기차 생산기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명신 컨소시엄이 전북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R&D 분야와 인프라 구축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GM은 지난 3월 명신산업, MS오토택, 세종공업 등으로 구성된 명신 컨소시엄에 군산공장을 매각했다. 컨소시엄은 약 2550억원을 투자해 군산공장 부지(129만㎡)와 생산라인을 인수해 정비하고 2021년까지 연구개발 및 생산인력 900여명을 고용할 계획이다.